평택에서 꿀맛 나는 프레즐을 맛보고 싶다면? 터프이너프 카페를 주목하세요!

터프이너프 카페의 인기 메뉴, 바삭바삭 프레즐

평택에 위치한 터프이너프 카페는 바삭바삭한 프레즐로 유명한 곳이에요. 프레즐 메뉴가 정말 맛있다고 해서 직접 들렸는데, 기대 이상이었답니다!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쫄깃한 식감에 빠져들 수밖에 없었어요. 프레즐에 머스터드 소스를 곁들이면 그 맛이 러버덕이랍니다. 프레즐 한 입 베어 물면서 “꺄아~” 소리가 절로 나오더라구요?!^^

주말 나들이 장소로도 안성맞춤인 터프이너프 카페

여기 터프이너프 카페는 실내 분위기도 좋아서 주말 나들이 코스로 제격이에요. 아늑하면서도 모던한 인테리어가 매력적이죠. 투박한 나무 테이블에 앉아 프레즐과 커피를 마시면서 힐링할 수 있답니다. 주말에는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방문해도 좋고, 혼자 조용히 독서나 업무를 보기에도 안성맞춤이랍니다.

무엇보다 가성비 갑!

터프이너프 카페는 맛있는 메뉴뿐만 아니라 저렴한 가격으로도 유명해요. 프레즐 한 개에 3,500원 정도면 구매할 수 있다니, 이게 어디에요? 정말 착하다고밖에! 다른 메뉴들도 가격 비교해보면 상당히 저렴한 편이라 가성비가 엄청 좋습니다. 돈 안 들이고 맛집 갈 수 있다는 점에서 행복 지수가 Up!되는 기분이랍니다.

메뉴 소개

  • 프레즐 – 3,500원
  • 치즈프레즐 – 5,000원
  • 아메리카노 – 3,000원
  • 카페라떼 – 4,000원
  • 카푸치노 – 4,200원

물론 메뉴는 시기와 계절에 따라 변동될 수 있겠죠? 그래도 메인 메뉴인 프레즐은 변함없이 판매되고 있다고 하니 안심하셔도 좋습니다.

프레즐의 역사

프레즐은 독일에서 유래된 빵인데요, 그 역사가 무려 610년이나 됩니다! 처음에는 수도원에서 전례용으로 만들어졌다고 하네요. 그 후 1838년에 발칸 난민들에 의해 펜실베이니아로 전해지면서 상업적으로도 유명해졌죠. 지금도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대표 빵 중 하나입니다.

가는 길

평택역에서 차로 15분 거리에 있어 접근성이 좋아요. 차가 없으신 분들은 포승휴게소에서 하차하시면 되겠네요. 근처 포승공원도 있어 산책하며 힐링해볼 만합니다!

저는 친구들과 함께 가서 프레즐과 커피를 마시며 수다도 떨고 힐링도 했답니다. 덕분에 행복 지수가 200% 상승했네요?!! 평택 나들이 오셨을 때 터프이너프 카페 꼭 들러보시길 바랍니다. 실망하지 않을 거예요!